작성일 : 10-06-30 17:18
[교복 빨래/속옷 빨래] 아이들 교복 빨래, 오래 입게 빨래하는 요령!
 글쓴이 : 운영자     연락처 :     
조회 : 2,947  

여름은 땀과 잦은 샤워로 수건, 속옷 등 빨랫감이 많아지는 계절이다.

 세탁물이 조금만 쌓여도 눅눅해지고 음식물 등으로 오염된 옷에는 곰팡이가 생기는 일도 흔해요.

특히 장마철에는 습기로 인해 건조도 느리고 건조 후에도 특유의 냄새가 나는 일도 흔해 세심한 주의가 필요해요. 새 옷처럼 깨끗하게 세탁하는 방법부터 보송보송하게 보관하는 요령까지 여름 옷 관리 노하우를 알려드려요~^^


<하루에도 몇 개씩~ 속옷과 수건>
땀으로 젖은 속옷은 따로 모아 삶아 빠는 것이 좋아요.

찌든 땀과 먼지는 얼룩을 남길 수 있기 때문.

와이어가 들어간 브래지어를 세탁기로 세탁할 시 반드시 세탁용 그물망을 이용해요.

와이어 변형 방지를 위해 끈, 컵, 와이어를 분리하시구요,.

따뜻한 물 에서 세탁 후 옷걸이에 걸어 그늘에서 말려주세요.

또한 섬세한 자수나 레이스, 프릴로 장식된 속옷은 뒤집어서 빠세요. 살균표백 시에는 약하게 탄 살균제에 레이스가 없는 부분만 담가 놓으세요. 실크소재나 프린트가 있는 제품은 광택 손상 및 변질, 얼룩생성 위험이 없는 중성세제를 사용하세요.

매일 사용하는 수건은 때가 많이 묻지 않으므로 세제를 적게 사용해 가볍게 빠세요. 비치타월이나 새 수건은 따로 모아 세탁하는 것이 좋아요. 자주 쓰지 않은 타월은 보푸라기가 많이 일어나 다른 세탁물과 함께 세탁 시 보푸라기가 허옇게 묻을 수 있어요ㅜㅜ

<금방 빨아도 금방 더러워 지는 우리아이 교복>

 

자녀들이 하루 대부분을 입고 생활하는 교복은 땀과 먼지로 쉽게 오염되지만 한번 구입하면 오래 착용하기 때문에 세탁과 관리에 신경이 많이 쓰이는 아이템이죠?

땀 흡습성과 쾌적성이 뛰어난 여름 교복의 기능을 효과적으로 살리기 위해선 자주 세탁하는 것이 가장 중요해요. 간단한 물 세탁과 손질 만으로 교복의 형태나 원단 손상 없이 늘 새 옷 같은 기능성 교복을 입을 수 있어요.

 

특히 요즘에는 ‘클린 엔 이지웨어’ 원단 가공으로 물세탁 후에도 구김과 정전기 발생 걱정이 없어요. 또한 형태 변형이 적고 건조가 빠른 ‘쿨에버’, ‘싸이로필’ 원단을 사용한 제품이 출시돼 손빨래도 가능해요.

셔츠나 블라우스를 물세탁 할 경우엔 반드시 찬물로 손 세탁을 하며 비벼 빠는 것은 금지. 칼라나 소매 심지가 손상 될 수 있기 때문이에요. 칼라와 소매 끝의 찌든 때는 비비지 않아도 세탁 전 샴푸나 면도크림을 발라 애벌빨래를 한 뒤 세탁하면 손쉽게 제거할 수 있어요.

누렇게 변색된 셔츠는 세탁 시 식초 몇 방울을 떨어뜨리면 얼룩은 사라지고 더욱 하얗게 되살아나요. 식초는 새 옷에서 날 수 있는 화학성분의 냄새도 제거해 주세요. 땀으로 인한 얼룩은 벤젠을 묻힌 천으로 두드려 주세요.

바지와 스커트는 지퍼와 단추를 모두 잠그고 세탁하시구요.

건조 시 거꾸로 널어서 말리면 따로 다림질이 필요 없다는 점!!